보도자료

홈 > 축산소식 > 보도자료

우리원에서 언론기관에 제공한 언론보도 자료입니다.

보도자료 글보기입니다.
제 목 올해도 ‘우리 돼지’들의 활약이 기대 ‘돼지’?
작 성 일 2019-01-04 조 회 90
첨부파일

180103_bodo.pdf (578KB) ( 다운횟수 18 )     다운로드     바로보기

올해도 우리 돼지들의 활약이 기대 돼지’?

- 농촌진흥청, 기해년 맞아 돼지 이야기 소개 품종 -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2019년 기해년(己亥年)을 맞아 돼지와 관련된 이야기를 3회에 걸쳐 제공한다.

 두 번째 주제는 농촌진흥청에서 복원개발한 4품종에 대한 이야기다. 이 품종들은 국제연합 식량농업기구(FAO) 가축다양성정보시스템(DAD-IS)에도 우리나라 품종으로 등록됐다.

 토종돼지를 복원한 축진참돈

 축진참돈은 사라질 위기에 놓인 우리 고유의 재래돼지를 지키기 위해 1988년부터 20년에 걸친 복원사업을 통해 탄생했다.

 문헌 속 재래돼지처럼 털은 검고 머리는 길고 뾰족하며, 이마에는 산모양의 주름이 있고, 코가 길고 곧으며, 귀는 앞쪽을 향한모습이다.

 축진참돈축산업을 진흥하는 진정한 돼지라는 뜻으로, 품종 등록을 마쳤다.

 재래돼지의 복원은 품질 좋은 돼지고기를 생산하기 위한 유전자원 확보라는 데 의미가 있다. 현재 4개 기관에 600여 마리를 보존 중이다.

 

 한국형 씨돼지 축진듀록

 축진듀록1998년 미국과 캐나다의 씨돼지를 들여와 10년에 걸쳐 우리나라 환경에 맞춰 개량한 품종이다.

 축산업을 진흥하는 듀록품종이라는 뜻을 담은 이름은 2009년 상표등록을 마쳤다.

 돼지우수인공수정센터기준의 규격 돼지 합격률이 70% 이상으로 뛰어나며, ‘축진듀록을 활용한 돼지가 1+(일플러스) 등급의 육질을 생산하는 비율은 38%에 이른다.

 수입 의존도가 높은 아비 씨돼지의 국산화를 이끌 품종으로 주목받고 있으며, 전국 우수돼지인공수정센터와 경기도축산진흥센터, 충남축산기술연구소 등에 해마다 100마리가량 보급하고 있다.

 * 국내 전체 부계종돈(아비 쪽 씨돼지) 연간 수요량의 약 6.7%(100마리/1,500마리), 부계종돈(아비 쪽 씨돼지) 연평균 수입마릿수의 약 40%(100마리/249마리) 차지

 

 육질 뛰어난 흑돼지 우리흑돈

 우리흑돈은 고기 맛이 좋은 축진참돈과 성장이 뛰어난 축진듀록을 교배했다. 재래돼지보다 잘 자라며, 고기 색이 붉고 육즙이 풍부한 것이 장점이다.

 2015년 상표권과 특허등록을 마쳤고, 해마다 양돈 농가에 기술 이전으로 100여 마리를 보급하고 있다. 2019년부터는 전국 단위 고기 유통망과 씨돼지 농장을 갖춘 생산자 단체와 업체에도 보급을 늘려갈 계획이다.

 

 제주흑돼지를 활용해 개발한 난축맛돈

 난축맛돈은 제주흑돼지와 개량종인 랜드레이스를 교배해 맛과 성장 등 경제 형질도 높인 품종으로, 2005년부터 8년간의 연구 끝에 개발했다. 특히, 최신 유전체 기법을 이용해 제주흑돼지의 맛 관련 형질과 털의 색을 조절하는 핵심 유전자를 고정했다.

 맛에 영향을 주는 근내지방도(결지방)는 일반 돼지보다 3배 이상 높고, 소비자의 맛 평가도 좋은 결과를 보였다.

 2014년 특허등록과 상표등록을 마쳤으며, 지금까지 생산자 단체와 농가 등에 씨돼지 285마리를 보급했다.

 

 농촌진흥청 국립축산과학원 양돈과 문홍길 과장은 재물과 복을 상징하는 돼지해를 맞아 농촌진흥청에서 복원·개발한 우리 돼지 품종들이 국민들에게 더 많이 사랑 받으며, 양돈산업의 경쟁력 확보로 이어질 수 있도록 올 한 해도 더욱 열심히 연구하겠다.”라고 말했다.

<문의처 : 양돈과 김두완 농업연구사, 041-580-3455

난지축산연구소 양병철 농업연구관, 064-754-5710>

  • 트위터
  • 페이스북

담당자 : 기획조정과 김광식[063-238-7132]  ㅣ  갱신주기 : 수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