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홈 > 축산소식 > 보도자료

우리원에서 언론기관에 제공한 언론보도 자료입니다.

보도자료 글보기입니다.
제 목 천연기념물 가축 유전자원 영구 보존 ‘착착’
작 성 일 2018-10-02 조 회 90
첨부파일

181002_bodo.pdf (462KB) ( 다운횟수 16 )     다운로드     바로보기

천연기념물 가축 유전자원 영구 보존 착착

- 삽살개진도개제주마 정자 동결소중한 자원 후대 전할 터 -

 천연기념물로 지정된 가축 유전자원의 영구 보존 작업이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다.

 농촌진흥청(청장 라승용)과 문화재청(청장 정재숙), 제주특별자치도 축산진흥원(원장 정봉훈)은 지난해 맺은 천연기념물 가축 유전자원 관리에 관한 업무 협약에 따라 삽살개’, ‘진도개’, ‘제주마의 정자를 동결 보존하는 데 성공했다.

 ※ 진도개는 품종별 분류에 따른 명칭이며, 이를 토대로 등록한 진도개사업소역시 바른 표기임(문화재청). 표준어 표기법상 진돗개진도지역에서 키우는 특산종 를 뜻하는 단순 합성 명사로 구별됨.

 이번 보존으로 유전자원 동결을 마친 국가 지정 가축 문화재는 경주개 동경이를 포함해 모두 4개 품종이다.

 최근 나라 안팎에서 자주 발생하는 구제역이나 조류인플루엔자(AI) 같은 악성 가축 질병으로부터 천연기념물을 지키는 일이 점차 중요해지고 있다.

 살아있는 동물을 영구 보존하는 유일한 방법은 성세포인 정자, 난자, 수정란 같은 유전자원을 영하 196()의 액체 질소에 보존하는 것이다.

 지방자치단체나 비영리법인을 중심으로 살아있는 동물을 보존·관리하고 있지만, 동결 보존 기술을 갖춘 곳이 거의 없어 천연기념물 가축은 사라질 위기에 놓인 처지였다.

 천연기념물로 지정된 가축은 57계통으로 진도의 진도개(53) 연산 화악리의 오계(265) 제주의 제주마(347) 경산의 삽살개(368) 제주흑돼지(550) 경주개 동경이(540) 제주흑우(546)이다.

 농촌진흥청은 앞으로 오계와 제주흑돼지, 제주흑우의 유전자원 보존도 추진할 계획이다.

 

 농촌진흥청 국립축산과학원 가축유전자원센터 김성우 농업연구사는 우리 민족과 오랜 시간 함께 해 온 천연기념물을 안전하게 보존해 후대에 전하고, 우리나라가 유전자원 강국으로 발돋움 할 수 있는 계기를 만들어가겠다.”라고 말했다.

<문의처 : 가축유전자원센터 김성우 농업연구사, 063-620-3524>

  • 트위터
  • 페이스북

담당자 : 기획조정과 김광식[063-238-7132]  ㅣ  갱신주기 : 수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