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홈 > 축산소식 > 보도자료

우리원에서 언론기관에 제공한 언론보도 자료입니다.

보도자료 글보기입니다.
제 목 축산 현장 맞춤형 상담 ‘질병 분야’ 가장 도움 돼
작 성 일 2019-01-10 조 회 64
첨부파일

180110_bodo.pdf (520KB) ( 다운횟수 14 )     다운로드     바로보기

축산 현장 맞춤형 상담 질병 분야가장 도움 돼

- 농촌진흥청, 만족도 조사 결과 발표올해는 3월부터 실시 -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은 지난해 진행한 축산 현장 맞춤형 종합 상담의 만족도 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맞춤형 종합 상담은 축산 농가의 기술 수요에 따라 분야별 전문가들이 각 지역을 찾아가 문제점을 진단하고 해결 방법을 제시하는 방식으로 이뤄진다.

 지난해에는 3월부터 9월까지 한우, 젖소, 돼지, 4종의 가축과 관련된 30회의 상담에 779명이 참여했다.

 - 참여한 전문가의 평균 연령은 53.9세로 2017(58.8)보다 5세 낮아졌다. , 60(30.4%)가 가장 많았고, 평균 사육 경력은 17년으로 조사됐다.

 

 지난해 상담은 2017년 만족도 조사 의견을 반영해 상담 시간은 늘리고 참석 인원은 줄여 상담의 질을 높이고자 노력했다.

 희망 지역을 대상으로 오후까지 충분한 상담이 이뤄질 수 있도록 진행했으며, 1회당 평균 참여 인원도 41(2017)에서 지난해에는 26명으로 줄였다.

 그 결과, 5점 만점에 4점 이상의 만족도를 보인 농가가 전체의 94.7%, 지난 7년간의 조사 가운데 가장 높았다.

 한우 농가는 알맞은 인공수정 판단 방법 등 번식 분야(18.4%) 송아지 설사병 원인과 예방법 등 질병 분야(17.5%)에 대한 상담이 많았다.

 젖소 농가는 여름철 고온 스트레스 예방과 관리(25%), 이탈리안 라이그라스와 옥수수 재배 기술 등 풀사료 분야(14.3%),

 돼지 농가는 생산성을 높이기 위한 어미돼지 키우는 방법(28.4%), 구제역·돼지 유행성 설사병 등 질병 예방(27.3%)에 관심이 많았다.

 닭 농가는 뉴캐슬병, 콕시듐 등 질병 예방(44.4%), 환기 팬 설치 방법 등 환경 분야(29.7%)에 대한 관심이 컸다.

 상담의 현장 적용도 등을 조사하기 위해 한 달 뒤 진행한 전화 설문에서 질병 분야에서 도움이 됐다는 응답(29.6%)이 많았다.

 

 농촌진흥청 국립축산과학원 오형규 기술지원과장은 축산 농가가 상담에서 배운 기술을 현장에 적용하고, 이것이 농가 소득과 연계될 수 있도록 조사 결과를 꼼꼼히 분석해 다음 상담에 반영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올해 맞춤형 종합 상담은 3월부터 실시할 계획이다.

<문의처 : 기술지원과 정성훈 농촌지도사, 063-238-7206>

  • 트위터
  • 페이스북

담당자 : 기획조정과 김광식[063-238-7132]  ㅣ  갱신주기 : 수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