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홈 > 축산소식 > 보도자료

우리원에서 언론기관에 제공한 언론보도 자료입니다.

보도자료 글보기입니다.
제 목 사료작물 섞어 심기로 생산성 28% 향상
작 성 일 2019-05-14 조 회 46
첨부파일

190514_bodo.pdf (431KB) ( 다운횟수 14 )     다운로드     바로보기

사료작물 섞어 심기로 생산성 28% 향상

- 농촌진흥청, 이탈리안 라이그라스귀리 혼파재배 수확 연시회 열어 -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14일 김제시 농업기술센터와 함께 이탈리안 라이그라스와 귀리 혼파재배 2차 수확 연시회를 전북 김제 혼파재배지에서 개최한다.

 ※ 5.14() 14, 전북 김제시 상동동 52-1

 이번 연시회는 국립축산과학원에서 개발한 이탈리안 라이그라스와 귀리 혼파재배기술의 현장 보급을 확대하기 위해 열린다. 이날 2차로 수확하는 이탈리안 라이그라스의 수량성과 품질도 평가한다.

 또한 이탈리안 라이그라스귀리 혼파재배기술을 교육하고 저수분 사일리지 수확 작업을 선보이며 현장에서 기술정보도 교류한다.

 

 이탈리안 라이그라스귀리 혼파재배는 두 가지 사료작물의 생리적 특성을 활용해 한 번 파종으로 두 번 수확하는 획기적인 재배기술이다.

 두 가지 사료작물의 종자를 가을(9)에 동시 파종하여 그 해 11월에 1차로 귀리를 수확하고, 이듬해 5월에 이탈리안 라이그라스를 2차로 수확한다.

 이탈리안 라이그라스귀리 혼파재배로 단위면적당 조사료의 생산성은 28% 향상되고, 경영소득은 39% 증가해 국내 조사료 생산의 경제성 확보에 큰 도움이 기대된다.

 또한 조사료를 두 번 수확한 후 520일경에 여름 사료작물인 사료용 옥수수나 수수 수단그라스 교잡종을 재배하면 8월 하순경에 수확할 수 있어 연간 3모작 재배도 가능하다.

 

 농촌진흥청 초지사료과 김원호 과장은 이탈리안 라이그라스와 귀리의 혼파재배 기술을 생산 현장에 적용하면 농가는 단위면적당 조사료 생산성을 높일 수 있다라며 한 번 파종해 두 번 수확하기 때문에 노동력과 경영비는 줄일 수 있다.”라고 강조했다.

 

<문의처 : 초지사료과 최기준 농업연구관, 041-580-6753>

  • 트위터
  • 페이스북

담당자 : 기획조정과 김광식[063-238-7132]  ㅣ  갱신주기 : 수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