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보도자료

홈 > 축산소식 > 보도자료

우리원에서 언론기관에 제공한 언론보도 자료입니다.

보도자료 글보기입니다.
제 목 ‘풀밭으로 우(牛)르르’ 한우 200마리 초지 생활 시작
작 성 일 2022-06-09 조 회 292
첨부파일

20220609_bodo.pdf (165KB) ( 다운횟수 17 )     다운로드     바로보기



 

풀밭으로 우()르르한우 200마리 초지 생활 시작

- 농촌진흥청 한우연구소(강원도 평창) 초지에 8일 방목 -

 

 

  축사에서 지내던 한우 200마리가 드넓은 대관령에서 초지 생활을 시작했다.

 

  농촌진흥청(청장 조재호) 국립축산과학원은 한우연구소(강원도 평창)에서 연구 목적으로 키우고 있는 한우 암소 200마리를 8일 방목했다고 밝혔다.

한우연구소는 국내 한우산업의 발전을 위해 한우 육종, 번식, 사양 등 축산 기술 개발 연구를 수행한다. 해마다 풀의 생육(자람)이 활발해지는 6월 초부터 풀이 더 자라지 않는 10월 말까지 한우 암소를 방목해 초지에서 키운다.

- 방목한 소(500내외)는 하루 동안 약 6070의 풀을 먹는데, 풀을 충분히 먹으면 배합사료를 따로 급여하지 않아도 된다.

 

  한우를 방목하면 농가 일손을 덜고 사료값도 줄일 수 있다. 소는 신선하고 영양이 풍부한 목초를 섭취할 수 있어 건강해지는 이점이 있다.

특히 목초 섭취, 적절한 운동과 일광욕은 번식 암소의 번식 장애를 줄일 수 있고, 축사 사육보다 번식률이 15% 이상 향상되는 효과가 있다.

 

  농촌진흥청 국립축산과학원 한우연구소 박응우 소장은 최근 급격한 사료 가격 상승으로 한우산업 전반에 어려움이 많다. 초원을 향해 힘차게 달려 나가는 한우처럼 한우산업도 활력을 얻어 위기를 극복할 수 있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문의처 : 농촌진흥청 한우연구소 장선식 농업연구사, 033-330-0693>


열람하신 정보에 대해 만족하십니까?

담당자 : 기획조정과  권형준[063-238-7136] 갱신주기 : 수시

자주찾는 정보

원하시는 메뉴 6개 선택 후 저장하세요